메인메뉴

청인핫이슈

20.10.16 빅히트, 상장 이튿날 22% 폭락

* 올 하반기 기업공개(IPO) 대어로 기대를 모은 빅히트[352820]가 상장 이튿날인 16일 주가가 큰 폭으로 하락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빅히트는 전 거래일보다 22.29% 내린 20만500원에 거래를 마치며 이틀 연속 하락 마감했다. 빅히트는 5% 안팎 하락세로 거래를 시작해 장중 가파르게 낙폭을 키웠다. 다만 주가는 아직 공모가 13만5천원을 48.5% 웃도는 수준이다.


종가 기준 시가총액은 6조7천862억원으로 전날의 8조7천323억원보다 2조원 가까이 줄었다. 코스피 시총 순위는 32위에서 38위로 내려갔다. 전날 1천770억원을 순매도한 기타법인이 이날도 1천321억원어치를 팔아치웠다. 외국인과 기관도 각각 238억원, 48억원을 순매도했다. 하루 거래대금은 9천508억원으로 삼성전자에 이어 코스피 2위였다.


애초 빅히트 공모가가 고평가됐다는 지적이 상장 전부터 꾸준히 나와서 주가 약세에도 영향을 주는 것으로 보인다. 빅히트 공모가 산정에는 시장가치(EV)를 법인세·이자·감가상각비 차감 전 영업이익(EBITDA)으로 나눈 값인 EV/EBITDA 방식이 쓰였다. 동종 업계인 JYP·SM·YG 3사의 평균 12개월 선행 EV/EBITDA는 11.3배로 빅히트가 상대적으로 높은 배수를 적용받는다. 방탄소년단에 쏠린 매출 구조와 함께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입대를 앞둔 점도 빅히트의 취약점으로 꼽힌다. 빅히트 아티스트 매출액에서 방탄소년단이 차지하는 비중은 지난해 97.4%, 올해 상반기 87.7%였다.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시가총액

 업종명

 빅히트

 200,500

57,500

 -22.29 %

 67,862억

 서비스업

 

관련기사링크

https://www.yna.co.kr/view/AKR20201016034851002?input=1195m

 

 

 

 

 

0

추천하기

0

반대하기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이홍석

등록일2020-10-16

조회수8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