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

청인핫이슈

20.11.18 코스닥기업 영업익 45.5% 상승, '비대면 소비의 힘'

코스닥 상장기업은 지난 3분기에 뚜렷한 실적 회복세를 나타냈다. 코로나19 충격에서 벗어나 매출과 이익 규모가 동시에 늘었다. 특히 비대면 기업의 영업이익이 큰 폭으로 증가했다.


18일 한국거래소가 집계한 코스닥 상장기업의 실적 분석 결과 12월 결산 기업 958사의 3분기 연결 기준 매출은 50조6740억원, 영업이익 3조5461억원으로 집계됐다. 작년 3분기(900개사)와 비교하면 매출은 10.1%, 영업이익은 45.5% 급증한 수치다. 이 기간 순이익은 2조2350억원으로 15.2% 늘었다. 지난 2분기와 비교하면 매출은 10.5%, 영업이익은 15.9% 늘었다. 순이익은 51.7% 급증한 것으로 집계됐다.


코스닥 상장기업들의 올해 1~3분기 누적 매출과 영업이익도 각각 작년 3분기보다 2.18%, 5.4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순이익은 14.98% 감소했다.


* 코로나19 여파로 비대면 소비가 확산되면서 정보기술(IT) 관련 기업의 실적이 크게 개선됐다. IT 기업 357곳의 3분기 매출과 순이익 모두 전분기 대비 각각 17.2%, 89.2% 증가했다. 특히 IT 하드웨어 업종의 매출은 23.5% 증가했고, 순이익은 858.4% 급증했다. 비IT 기업의 3분기 매출도 6.79% 증가했고, 순이익은 32.43% 확대됐다. 코로나19 여파로 실적이 급감했던 숙박·음식(25.09%), 유통(11.50%), 제조(9.32%) 등의 매출이 눈에 띄게 회복됐다. 반면 농림업(-20.04%), 오락문화(-9.20%), 건설(-7.46%)은 여전히 부진했다. 


올 3분기 장사를 제일 잘한 코스닥 상장기업은 씨젠(207,500 0.00%)이다. 코로나19 진단키트 수요가 증가하면서 씨젠은 개별 기준 영업이익 1892억원을 올렸다. 영업이익률은 64.92%에 달했다. 이어 셀트리온헬스케어(96,000 +1.69%)(1864억원) CJ ENM(135,100 -0.44%)(558억원) 이베스트투자증권(553억원) 실리콘웍스(48,850 +0.51%)(484억원) 등의 순이었다.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시가총액

 업종명

 셀트리온헬스케어

 96,000

 ▲1,600

 +1.68%

 145,737억

 유통

 씨젠

 207,500

 0

 0.00%

 54,436억

 제약

 에이치엘비

 93,100

 ▲300

 +0.32%

 49,022억

 운송장비부품

 셀트리온제약

 165,500

 ▲1,100

 +0.67%

 44,906억

 제약

 카카오게임즈

 48,250

 ▲250

 +0.52%

 35,664억

 디지털컨텐츠

 

관련기사링크

https://www.hankyung.com/finance/article/2020111843361 

0

추천하기

0

반대하기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CIINVEST

등록일2020-11-18

조회수5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