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

전문가게시판

한진그룹 형제의 난에 대하여.

인터넷으로 검색하여보면 형제의 난은 경영2, 3세들이 경영권을 승계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자신의 형제, 자매들과 갈등이 대다수를 차지합니다.

 

그런데 한진그룹에서 형제간의 경영갈등이 표출되면서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은 법률대리인의 명의로 한진그룹 경영에 관한 중대한 입장문을 발표하였습니다.

 

3년 전 롯데그룹 형제의 난 이후 또 다시 나타난 대기업의 형제의 난입니다.

 

그런데 그 막장드라마와 같은 형제들의 갈등 이면에 정작 중요한 것은 무시되고 있는 듯 합니다.

 

경영1세나 경영2세가 임종을 앞두거나 임종 직후 경영을 승계하는 막바지 과정에서 형제의 난은 자주 발생하여왔습니다.

 

최근에는 롯데그룹의 신동빈 롯데그룹회장과 신동주 SDJ회장의 형제의 난, 2010년대 초반에는 이건희회장과 이맹희 회장간의 형제의 난, 십여년 전에는 두산그룹, 금호그룹의 형제의 난 등이 있었고, 2000년 꼭두새벽부터 전 국민을 깜짝 놀라게했던 현재그룹의 왕자의 난이 있었지요.

 

대부분 경영승계 막바지 과정에서 혹은 선대 오너가 세상을 떠난 직후 형제들간의 갈등이 발생하여 왔음을 쉽게 찾아볼 수 있습니다.

 

갈등이 생긴 형제들 서로 간에 명분은 있겠습니다만 이를 지켜봐야 하는 국민과 주주 입장에서 볼 때는 씁쓸한 것이 현실입니다.

 

한편으로는 그 막장상황이 드라마 소재로도 자주 사용되면서 젊은 본부장님이 회사내 신입 여직원과 로맨스를 하면서도 다른 형제 또는 친척의 경영권 공격을 막고 해피엔딩으로 끝나는 공중파 드라마를 우리는 당연한 일상인 듯 보고 있습니다.

 

조양호 회장이 지난 4월 별세한 이후 조양호 회장의 유훈대로 가족간의 화합속에 자연스럽게 경영승계가 넘어간듯 하였습니다.

 

지분 상속 및 세무적 절차도 착착 진행되었지요.

 

그런데 그 속사정에서는 갈등이 쌓이고 있었나 봅니다.

 

형제간 공동경영 유훈과 달리 조원태 대표이사의 독단적인 결정들이 이어지고 있다는 조현아 전 부사장의 입장이 있었습니다.

 

모양새는 너의 독단적인 결정이 문제가 있다는 식이지만 모든 전쟁의 시작은 명분 선언으로 시작된다는 과거 전쟁사를 보더라도 이는 경영권 갈등으로 볼 수 있습니다.

 

선대 회장의 별세하신지 1년도 되지 않아 발생한 형제간의 갈등은 주식투자자 관점에서도 흥미로운 현상을 한진그룹 주가에서 나타나고 있습니다.

 

그리고 형제의 난의 경우 단발적으로라도 주가는 상승합니다.

 

다만, 급하게 상승한 만큼 경영권 분쟁이 끝나면 급하게 하락합니다.

 

그 이유는 경영분쟁이 발생한 형제들 각자가 우호지분을 확보하기 위하는 과정에서 스스로가 주식을 조금이라도 더 매수해야 하기도 하고 우호세력에게 조금 더 지분을 매입해 달라 요청하기도 하기 때문입니다.

 

이 과정에서 급한 쪽이 더 급하게 사들이다보니 주가가 급등하기도 합니다.

 

이 과정에서 경영권 분쟁이 치킨게임으로 갈 경우 끝없는 주가 상승이 발생하는데 몇년에 한번씩 증시에서 나타나곤 합니다.

 

결국 한진그룹의 주가는 올해 조양호 회장의 별세와 현재 조원태 대표이사와 조현아 전 부사장간의 경영갈등 속에 교과서적인 패턴을 또 다시 남기고 있습니다

 

그런데 한편으로는 이러한 경영권 분쟁이 씁쓸하게 느껴집니다.

 

한진그룹과 대한항공 등의 경영이 안정적이지 않고 재무구조도 불안불안한 상황에서 형제의 난이 발생한 것은 내부적으로는 조직내 불안감을 대외적으로는 재무리스크를 키우면서 결국 그룹사 전체에 위기를 만들수도 있습니다.

 

조양호 회장의 유훈처럼 형제들이 단합해야 할 때 오히려 갈등이 발생하였으니 결국 이 과정에서 투자자의 권익은 사라지고 말았습니다.

 

어쩌면 이는 한진그룹만의 문제는 아니겠지요.

 

한국 주식시장에서 몇년에 한번씩 발생하는 경영승계 그리고 형제의 난.

 

이 과정에서 주주들은 그저 들러리로 취급되고 주주들의 이익은 사라지고 말았습니다.

0

추천하기

0

반대하기

첨부파일 다운로드

등록자젊은부자

등록일2019-12-26

조회수179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밴드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